VIX지수 (변동성지수, 공포지수)

※ 조회 : http://yellow.kr/financeView.jsp?s=$VIX

 

VIX지수(Volatility Index)는 S&P500지수 옵션 가격의 향후 30일 동안의 변동성에 대한 시장의 기대를 나타내는 지수이다. 1993년부터 시카고 옵션거래소(CBOE)에서 실시간으로 제공하고 있으며, 증시 지수와 반대로 움직이는 특징이 있다.

주식시장의 변동성이 커지면 위험 헤지를 위한 투자자들의 옵션 수요가 증가하여 옵션 가격(premium)이 높아지고 VIX지수가 올라간다. VIX지수가 최고치에 달하면 시장참가자들의 심리가 그만큼 불안하다는 뜻을 나타내 ‘공포지수’라고도 불린다.

 

1993년 미국 듀크 대학의 로버트 E. 웨일리 교수가 미국 주식시장의 변동성을 나타내기 위해 개발한 S&P500 지수옵션에 대한 향후 30일간의 변동성에 대한 투자기대 지수를 나타낸다. 시장상황에 대한 정보, 수급과 함께 주가에 영향을 미치는 요소 중의 하나인 투자자들의 투자심리를 수치로 나타낸 지수로, 예를 들면 VIX 30(%)이라고 하면 앞으로 한 달간 주가가 30%의 등락을 거듭할 것이라고 예상하는 투자자들이 많다는 것을 의미한다.

 

VIX지수

 

단기적으로는 VIX지수와 주식시장 지수 사이에 역의 관계가 강하다. 시장이 하락 중일 때 투자자들은 하락추세에 대한 예방을 위해 더 많은 비용을 지불할 의지가 크다. 그래서 그들은 풋옵션을 매입하고, VIX지수가 오르게 된다. 시장이 상승 중일 때 투자자들은 시장에 대한 믿음을 갖게 되고 포트폴리오 손실에 대한 우려가 줄기 때문에 VIX지수는 일반적으로 하락한다.

 

VIX지수는 뉴욕증시, 특히 S&P500과는 거의 역관계를 보인다. 그래서 VIX지수가 S&P500의 완벽한 선행지수라고는 할 수 없어도 주가의 현재 그리고 단기 향방을 아는 데 있어서는 매우 중요한 지수로 활용하고 있다.

 

보통 VIX지수가 30 이상이면 변동성이 높다고 말하고, 20 이하이면 낮다고 말한다. 2000년~2007년 동안 평균값이 19.6이었던 VIX지수는 2008년 리먼 브라더스의 파산 후 89.86(11월 20일)을 기록했다. 이는 역대 최고치로, 1997년 아시아 외환위기 때 38.20, 롱텀 캐피털 매니지먼트 파산 때 45.74를 비교해 보면 2008년 주식시장의 공포 심리가 얼마나 극심했는지를 알 수 있다.

헤지펀드들도 포지션을 구축할 때 VIX지수를 시장 위험에 대한 척도로 삼고 있는 등 VIX지수의 중요도는 점점 확산되고 있다.

 

VIX지수가 고점일 때 주식을 매수하고 저점일 때 매도하는 것은 단기 차익을 얻을 수 있는 전략 중의 하나이다. 문제는 어느 정도가 높은 것이고 어느 정도가 낮은 것인지 판단이 어렵다는 것이다. 켄 피셔(Kenneth Fisher)는 VIX지수를 통계적으로 쓸모없는 예측신호라고 주장하기도 한다.

 

강세장은 계단처럼 진행하고, 약세장은 엘리베이터처럼 진행한다는 말이 있다. 즉, 일반적으로 주가가 강세장에서보다 약세장에서 훨씬 더 빠르게 변한다는 말이다. 이를 또 다른 말로 표현하면 강세장보다 약세장에서 변동성이 더 크다는 것이다. 변동성이 더 크다는 의미는 옵션 매도의 위험성이 높다는 것이며, 그만큼 옵션 매도 프리미엄도 더 높다는 것이다. 프리미엄이 더 높다는 것은 내재변동성이 더 크다는 의미이며, 내재변동성이 더 크다는 것은 VIX지수의 값이 상승한다는 의미다. 이것이 바로 VIX가 하락에 훨씬 더 민감한 이유이며, VIX 값이 약세장과 관련이 더 높은 이유이다.

 

높은 VIX 값은 주식시장 하락 지속과 강한 상관관계가 있으며, 체감 변동성도 비교적 높다. 하지만 동일한 분석이 낮은 VIX 값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VIX 값은 빠르게 변할 수 있기 때문에, 현재의 VIX 값이 낮다고 해서 가까운 미래에 어떤 특정한 움직임을 예상해 볼 수 없다. 즉, VIX 값은 아주 높을 때보다 낮을수록 정보의 가치가 작아진다.

 

우리나라도 2009년 4월 13일 증권거래소에서 VIX지수의 한국형인 VKOSPI(Volatility index of KOSPI200)를 발표하기 시작했다.

 


< VIX지수와 다른 지표와의 관계 >

 

1

– S&P500지수와 VIX지수의 관계는 일반적으로 역관계

 

 

2

– 그런데 1990년대 중반에는 VIX지수(12개월 이평)와 S&P500지수가 정의 관계를 보이기도 했다.

 

 

3

– VIX지수와 원/달러 환율. 원/달러 환율은 국제금융시장의 안정 여부에 민감하게 반응한다.

 

 

4

– VIX지수와 정책 불확실성은 일반적으로 같이 간다. 그런데 트럼프 대통령 취임 이후 VIX지수는 낮고 정책 불확실성은 높다.

 

 

5

VIX는 S&P500 지수의 옵션 변동성 지수이고 VVIX(Volatility of Volatiliy Index)는 VIX의 옵션 변동성을 측정하는 지표이므로 VIX 대비 VVIX의 상대가치가 상승한다 는 것은 곧 ‘현재 주식시장은 리스크를 반영하고 있지 않지만, 향후 리스크가 커질 가능성에 베팅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는 의미이다.
재미있는 것은 과거 VIX 대비 VVIX의 상대가치가 8배 수준까지 상승했을 때마다 짧게는 1 개월, 길게는 6개월 안에 주식시장이 급락세로 전환됐다는 점이다. 모종의 호재로 인해 주식 시장이 잠재 리스크를 과도하게 할인해 반영하고 있는 경우, 결국 평균회귀(mean reversion)의 힘에 의해 변동성이 다시 급상승하고 시장도 빠르게 하락 반전하는 것이다.

 


< 관련자료 및 참고자료 >

 

네이버 지식백과(시사상식사전) : VIX지수

지금 당장 경제기사 공부하라 (고영성 / 한빛비즈 / 2010.03.02)

장기 투자 바이블 (제러미 시겔 / 김&정 / 2008.12.30)

한국투자증권

http://blog.naver.com/hong8706

VIX지수 (변동성지수, 공포지수)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