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권가격과 수익률 등 채권시세 화면 이해

채권 가격(price)과 채권 수익률(yields)을 이해하면 주식을 포함한 모든 자본시장의 투자에 도움이 되는데, 이 글에서는 채권 가격, 채권 수익률에 대해 일반적이고 기본적인 사항에 대해서만 작성하였다. 미국 국채를 예로 들것이며 아래의 그림에 대한 이해가 주목적이다. 아래의 그림은 Bloomberg.com에서 가져온 미국 국채 시세를 보여주는 화면이다. 이 글 전체에서 이 차트에 표시된 정보를 참조할 것이다.

 

우선 용어에 대해 몇 개 정리해 보고 시작한다.

* 채권(Bond) : 사전적 의미는 미래의 특정 시점(만기)에 일정금액(이자 및 원금)을 지급하기로 약속하는 증서이다.

* 액면가(원금) : 만기일에 돌려주는 금액으로 이자 계산의 기준이 된다.

* 채권 가격(Price) : 채권의 거래가격인데, 채권시장의 수요와 공급에 의해 결정된다. 주가처럼 오르거나 내리면서 변동한다.

* 국채 수익률(Treasury Yields) : 미국 정부의 채무 상환에 대한 투자 수익률 (백분율로 표시)이다.

* 쿠폰금리(Coupon) : 만기 시에 원금상환을 약속하는 증서인 채권에 대해 지급하기로 약정된 확정금리(표면금리)를 가리키는 말이다.

 

채권 가격은 금리 뿐만 아니라 미래의 경제활동 예측 및 향후 금리 전망 등을 포함한 많은 경제적 요소들의 기준이 된다. 그러나 아마도 가장 중요한 것은 자본시장에서 잘 관리되며 다각화된 투자 포트폴리오에서 꼭 필요한 구성 요소이다.

 

미국 국채는 미국 재무부가 발행한 재정증권으로 단기, 중기 및 장기 재무부증권이 있다. 일반적으로 안전하고 유동성이 매우 높은 투자수단으로 인식된다. 3개월, 6개월, 1년 물은 T-Bill로, 2년, 5년, 10년 물은 T-Note로, 30년 물은 T-Bond로 부른다.

 

1 년 이하의 만기를 갖는 미국 재무부 채권인 T-Bill은 쿠폰이 없는(제로 쿠폰), 즉 이자 지급이 없는 할인채로 다른 채권과 다르게 시세가 표시되며, 아래 그림의 GB3, GB6, GB12이 T-Bill에 해당된다. 그림의 ‘PRICE’에 표시되는 T-Bill의 가격(price)은 360일 기준 연이율로 계산된 할인율(discount yield)로 표시된다. 3개월 T-Bill의 가격, 즉 할인율이 1.38 이므로 액면가를 100이라 가정하면 100 – 1.38 * 90 / 360 = 99.655 에 거래되는 것이다.

 

다시 정리해보면 3개월 후에 100달러를 상환하는 T-Bill의 가격이 현재 99.655달러에 호가되고 있는 것이다. 그림에서 PRICE와 YIELD는 할인율과 수익률을 표시하는데 다음과 같이 계산된다.

할인율 = [(100 – 99.655) / 100] x (360/90) = 1.38 %

수익률 = [(100 – 99.655) / 99.655] x (365/90) = 1.40 %

 

할인율에서는 액면가의 수익률을 계산하고 수익률에서는 구매 가격의 백분율로 계산된다. 그리고 할인율과 수익률에서 사용된 일수는 다르다. 할인율에서는 은행이 단기 이자율을 결정하는 데 사용하는 일수인 360을 사용하고, 투자 수익률은 한 해의 일수를 365 또는 366으로 계산한다.

 

 

 

T-Note와 T-Bond의 가격(price)은 액면가(채권 원금) 100을 기준으로 표시된다. 채권에서 발생하는 현금 흐름의 현재가치 합으로 정의된다. 그런데 이 가격은 실제 거래가격과 다를 수 있는데 T-Note와 T-Bond에 있는 쿠폰을 감안해야 한다.

 

위에서 언급했지만 쿠폰금리는 만기 시에 원금상환을 약속하는 증서인 채권에 대해 지급하기로 약정된 확정금리를 가리키는 말이다. 채권과 별도 증서인 쿠폰에 액면가격에 대한 연이율로 표시하며, 통상 연 1회 또는 2회에 걸쳐 지급된다. 미국의 T-Note와 T-Bond는 2회, 즉 6개월마다 이자를 지급한다.

 

위에 표시된 공시가격에다 채권에 6개월마다 지급되는 이자(쿠폰) 중, 거래시점까지 발생한 이자분을 더해서 실제 거래가격이 결정된다. 즉 실제 거래가격 = 공시가격 + 발생이자

 

채권의 쿠폰금리는 고정되어 있으나, 시장의 금리는 수시로 변동하기 때문에 채권 매매시점의 시장금리 수준에 따라 그리고 위험도에 따라 할인(discount) 또는 할증(premium)이 발생하게 된다. 이와 같이 할인 또는 할증 레이트(Rate)를 수익률(Yield)이라 한다. 즉 발행된 채권이 시장에서 거래될 때 적용되는 이자율이다.

 

만기보유채권에 대한 미국 국채 수익률 계산식은 다음과 같다.

Treasury Yield = [C + ((FV – PP) / T)] ÷ [(FV + PP)/2]

C = 쿠폰
FV = 액면가
PP = 구매 가격
T = 만기까지의 시간

 

그러면 위의 그림에서 5년 만기 채권의 수익률을 계산해 보자. (소수점 처리를 어떻게 하는지 몰라 끝자리가 다르게 나올 수 있다)

수익률 = [2.13 + ((100 – 99.06) / 5)] ÷ [(100 + 99.06)/2]

= 2.318 / 99.53 = 2.33%

 

채권수익률은 채권시장 가격의 변화와 반대방향으로 움직이는 것을 알 수 있는데, 채권가격이 상승하면 채권수익률은 떨어지게 되고 채권가격이 하락하면 채권수익률은 올라가게 된다. 채권수익률은 채권의 원리금 지급에 따르는 위험도(default risk), 채권의 만기, 유동성의 정도 등이 복합적으로 고려되어 결정되는데 일반적으로 지급불이행 위험이 낮을수록 그리고 만기가 짧고 유동성이 높을수록 낮아지게 된다.

 

‘1 Month’, ‘1 Year’ 칼럼은 그 기간 동안 변한 채권수익률의 등락율이다.

 

인플레이션은 채권의 최악의 적이다. 인플레이션 기대가 상승하면 금리가 상승하고 채권 수익률이 상승하고 채권 가격이 하락한다. 따라서 채권 가격/수익률, 만기가 다른 채권의 가격/수익률의 변화는 미래 경제활동의 훌륭한 예측 변수이다. 미래의 경제활동에 대한 시장의 예측을 보려면 수익률 곡선(yield curve)을 항상 살펴보아야 한다.

※ 미국 장단기 금리 스프레드 : http://yellow.kr/blog/?p=2459

 

※ 옐로우의 블로그 – 경제 : http://yellow.kr/blog/?page_id=1580

 


<관련자료 및 참고자료>

 

네이버 지식백과(시사경제용어사전) : 채권수익률과 표면금리

네이버 지식백과(시사경제용어사전) : 쿠폰금리

네이버 지식백과(NEW 경제용어사전) : 미국재무부증권

네이버 지식백과(경제학사전) : 채권수익률

네이버 지식백과(한경 경제용어사전) : 채권수익률

https://www.investopedia.com/terms/t/treasury-yield.asp

채권가격과 수익률 등 채권시세 화면 이해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