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차르트 클라리넷 협주곡 A장조 K.622 – 2악장

※ 옐로우의 클래식 : http://yellow.kr/musicView.jsp?s=yellowClassic

 

클라리넷 협주곡 A장조 K.622(Clarinet Concerto in A major, K. 622)는 모차르트(Mozart)가 죽기 두 달 전인 1791년 10월에 작곡되었다. 관현악의 웅장함에 대비되는 독주악기의 절제된 아름다움을 완벽하게 보여주는 걸작으로 손꼽힌다.

 

– 자비네 마이어(Sabine Meyer) / 베를린 필하모니 관현악단(Berliner Philharmoniker) / 클라우디오 아바도(Claudio Abbado) 지휘

 

 

– 샤론 캄(Sharon Kam) / 체코 필하모니 관현악단(Czech Philharmonic Orchestra) / 호네크(Manfred Honeck) 지휘

 

 

《클라리넷 협주곡 A장조》(K. 622)는 모차르트가 평소 친분이 깊었고 많은 도움을 받았던 클라리넷 연주가 안톤 슈타들러(Anton Stadler)를 위해서 작곡한 클라리넷 협주곡이다. 그런데 이 아름다운 음악은 모차르트가 가장 고통스러운 시절에 작곡되었다. 아이들은 나면서 죽었고 아내는 병들고 가계는 쪼들려 빚만 늘어났다. 그리고 모차르트도 날로 쇠약해지고 있었다. 어쩌면 죽음을 예감하고 있었을 지도 모르겠다.

 

현재까지 모차르트의 자필 서명이 담긴 원본이 발견되지 않았으며, 처음 악보가 출판된 것은 1801년이다. 음악학자들 사이에서는 악장간의 완성도 차이가 크다는 것을 이유로 모차르트의 스케치를 기초로 하여 누군가가 첨가하여 완성한 곡이 아니냐는 의문도 꾸준히 제기되고 있다.

 

이 곡은 오케스트라와 독주악기간의 절묘한 조화와, 독주악기의 절제가 특징이다. 이 협주곡은 슈타들러에 의해 1791년 10월 16일에 프라하에서 처음 연주된 것으로 보이나, 정확한 기록이 없어 연구자들마다 의견이 다르다.

 

2악장 아다지오(Adagio)의 서정적인 선율이 영화 《아웃 오브 아프리카》(Out of Africa)의 OST에 사용되어 대중에 많이 알려졌다. 2악장은 현의 반주에 의해 클라리넷이 조용히 주선율을 연주한다. 협주곡이라기보다는 실내악의 분위기를 띠며 독주악기에 의한 독백과도 같은 부분이다. 일체의 군더더기도 배제하고 간결하면서도 깊이 있게 다듬은 선율선이 매우 탁월하다.

 

《아웃 오브 아프리카》는 시드니 폴락 제작, 감독의 1985년 영화이다. 로버트 레드퍼드와 메릴 스트리프가 주연으로 출연하였으며, 1986년 제58회 아카데미상 시상식에서 작품상, 음악상 등 7개를 수상하였다.

 

 

– 《아웃 오브 아프리카》에서 모짜르트 클라리넷 협주곡 A장조 K.622 – 2악장이 배경음악으로 나오는 장면 중의 하나

 

 

– 이 곡에 가사를 붙인 노래 ‘Love Is A Melody’를 호세 카레라스(Jose Carreras)가 부른다.

 

 

 

 


<관련자료 및 참고자료>

 

https://en.wikipedia.org/wiki/Clarinet_Concerto_(Mozart)

https://en.wikipedia.org/wiki/Out_of_Africa_(film)

네이버 지식백과(클래식 명곡 명연주) : 모차르트, 클라리넷 협주곡

네이버 지식백과(영화 속 클래식) : 아웃 오브 아프리카

모차르트 클라리넷 협주곡 A장조 K.622 – 2악장
Tagged on: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