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미 – 보고 싶은 얼굴

※ 옐로우의 K-Pop : http://yellow.kr/lifeView.jsp?s=yellowKpop

 

눈을 감고 걸어도 눈을 뜨고 걸어도

보이는 것은 초라한 모습 보고싶은 얼굴

 

– 현미

 

 

6.25 직전 이중간첩 혐의로 처형된 김수임을 영화화 한 이강천 감독의1964년 영화 《나는 속았다》의 주제곡이다. 현미가 노래했고, 현암 작사, 이봉조가 작곡했다. 이 노래는 이산가족 상봉이 한창이던 당시 그들의 아픔을 달래주기도 했다.

 

현미는 1962년 ‘밤안개’를 시작으로 ‘보고 싶은 얼굴’, ‘떠날 때는 말없이’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남기며, 전성기를 보냈다. 평양에서 8남매 중 셋째로 태어난 현미의 집안은 사실, 끼가 넘치는 유전자들로 뭉쳐 있다. 언니의 딸이 가수 노사연이고, 7번째 동생의 아들은 탤런트 한상진이다.

 

많은 가수들이 이 노래를 리메이크했다.

 

– 최백호

 

 

– 조미미

 

 

– 이은미

 

 

– 나훈아

 

 

– 홍민

 

 

– 테너 임정현

 

 

– 현미 힛트 씨리즈

 

 

※ 가사는 다음과 같다.

눈을 감고 걸어도 눈을 뜨고 걸어도

보이는 것은 초라한 모습 보고싶은 얼굴

거리마다 물결이 거리마다 발길이

휩쓸고 지나간 허황한 거리에

눈을 감고 걸어도 눈을 뜨고 걸어도

보이는 것은 초라한 모습 보고싶은 얼굴

 


<관련자료 및 참고자료>

 

위키백과 : 현미

2018-12-28  ‘마이웨이’ 현미 “임신 8개월 때, 남편 유부남 사실 알아”… 작곡가 이봉조, 그는 누구?

 

현미 – 보고 싶은 얼굴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