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모차르트 클라리넷 협주곡 A장조 K.622 – 2악장

※ 옐로우의 클래식 : http://yellow.kr/musicView.jsp?s=yellowClassic   클라리넷 협주곡 A장조 K.622(Clarinet Concerto in A major, K. 622)는 모차르트(Mozart)가 죽기 두 달 전인 1791년 10월에 작곡되었다. 관현악의 웅장함에 대비되는 독주악기의 절제된 아름다움을 완벽하게 보여주는 걸작으로 손꼽힌다.   – 자비네 마이어(Sabine Meyer) / 베를린 필하모니

밤 안개 속의 데이트 (La Playa)

※ 옐로우의 Ost : http://yellow.kr/musicView.jsp?s=yellowOST   추억의 영화음악이다. 벨기에 사람 조 반 웨터(Jo Van Wetter)가 1964년에 작곡하였다. 원제는 ‘바닷가’라는 의미이다. 프랑스에서는 피에르 바루(Pierre Barouh)가 프랑스어 가사를 쓰고, 여배우 가수인 마리 라포레가 불러 샹송으로 히트시켰다.   – 클로드 치아리(Claude Ciari)의 기타 연주  

박인수 – 봄비

※ 옐로우의 K-Pop : http://yellow.kr/musicView.jsp?s=yellowKpop   나 혼자 쓸쓸히 빗방울 소리에 마음을 달래도 외로운 가슴을 달랠 길 없네   – 박인수     <봄비>는 신중현 작사 · 작곡으로 1969년에 발표된 이정화의 앨범 《꽃잎 봄비 마음》에 수록된 곡이다. ‘덩키스(Donkeys)’라는 그룹명으로 발표된 이 앨범은 그리

김광석 –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 옐로우의 K-Pop : http://yellow.kr/musicView.jsp?s=yellowKpop   밤하늘에 빛나는 수많은 별들 저마다 아름답지만 내 맘속에 빛나는 별 하나 오직 너만있을 뿐이야     – 김광석 3번째 노래 모음(1992)수록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는 김광석 작사/ 김광석 작곡으로 1992년에 발표된 <김광석 3집>에 수록된 곡이다.  

베토벤 – 교향곡 7번 2악장

※ 옐로우의 클래식 : http://yellow.kr/musicView.jsp?s=yellowClassic   1812년에 완성한 베토벤(Ludwig van Beethoven) 교향곡 7번(Symphony No. 7)의 2악장   – 니콜라우스 아르농쿠르 (Nikolaus Harnoncourt) / 유럽 체임버 오케스트라(Chamber Orchestra of Europe·COE) / 1991 TELDEC     알레그레토(Allegretto, 조금 빠르게)라는 애매한 템포로 설정된 베토벤의 교향곡

베토벤 – 교향곡 5번(운명교향곡) 2악장

※ 옐로우의 클래식 : http://yellow.kr/musicView.jsp?s=yellowClassic   가장 유명한 교향곡인 베토벤(Ludwig van Beethoven) 교향곡 5번(Symphony No. 5, 운명교향곡)의 2악장   – 니콜라우스 아르농쿠르 (Nikolaus Harnoncourt) / 유럽 체임버 오케스트라(Chamber Orchestra of Europe·COE) / 1991 TELDEC     베토벤 교향곡 5번, 괴테는 ‘그저

박인희 – 세월이 가면

※ 옐로우의 클래식 : http://yellow.kr/musicView.jsp?s=yellowKpop   지금 그 사람 이름은 잊었지만 그 눈동자 입술은 내 가슴에 있네   – 박인희 ‘세월이 가면’     박인희의 노래로 익숙한 <세월이 가면>은 박인환(朴寅煥)의 시에 이진섭이 곡을 붙여서 1956년에 세상에 나왔다.   〈목마와 숙녀〉, 〈세월이